본문 바로가기
Design Works/Architecture

영종하늘도시 운남동 단독주택 '솔이터'

 

영종하늘도시 운남동 단독주택 "솔이터"


아파트에서 두 딸을 키우던 건축주 부부가 아이들과 함께 살 친환경적이고, 편하게 쉴 수 있는 목조 단독주택을 짓기 위해 우리를 찾아왔다. 건축주는 영종하늘도시 내의 대지 형태가 반듯하지 않아 일반적인 건축설계로는 대지가 가진 한계를 극복하기 어렵다는 생각을 가지고 있어 이를 염두에 두고 상담을 진행했다.

부부는 아파트 생활로 인해 아토피를 가지고 있는 자녀들에게 편하게 생활하고 뛰어놀 수 있는 공간을 선물하고 싶었다. 영종하늘도시의 거주요건이나 교통편 등이 좋아지고 있어 직장 출퇴근에도 큰 차이가 없어지니 아파트를 벗어나 주택을 짓고 살기로 결심한 것이다.

기존 아파트에서 실현하지 못했던 차고에 대한 로망과 높은 천정을 통한 공간변화, 자녀들을 위해 마음껏 뛰어놀 수 있는 놀이터 같은 공간, 그리고 친환경적인 목조주택. 건축주 부부는 우리에게 다른 주택과 차별화된 디자인과 내부 공간을 요청했다.


 

 

 

출입동선

 

현관문 앞에서 바라본 도로

 

출입동선

 

출입동선과 자연스럽게 이어지는 마당

 

출입동선과 자연스럽게 이어지는 마당


대지는 직사각형이 아닌 “ㄱ”을 꺾어놓은 듯한 형태를 지니고 있어 좁은 부분은 도로에 접하고, 넓은 부분은 공원 보행로에 접해 있으며, 도로에서 보행로까지 높이 차이가 2M 이상 나는 비교적 평범하지 않은 조건을 가지고 있었다. 우리는 이 조건을 최대한 활용하여 설계를 진행했다.

위에서 내려다본 마당

 

마당에서 바라본 주방&다이닝룸쪽 데크

 

 

차고와 주거공간의 매개 역할을 하는 마당

 

건축주의 로망이 실현된 차고

 

건축주의 로망이 실현된 차고

 

차고와 차고 너머로 보이는 마당

 

도로에서 바라본 차고와 마당

 

프로세스 다이어그램



집은 전체적으로 자녀의 이름과 놀이터라는 공간을 결합한 ‘솔이터’라는 주택 이름에 맞게 계획했다. 아이들이 마치 놀이터에 온 듯 즐길 수 있는 집은 마당부터 시작된다. 출입구에서부터 보행통로를 통해 연결된 마당에는 대지 자체의 단차를 활용해 차고와 주택 간 연결을 위한 매개 공간과 아이들의 주 외부 놀이공간으로 쓰일 수영장, 놀이터, 텃밭 등을 배치했다. 더불어 건축주의 로망이었던 차고는 단순한 주차 공간이 아닌 남자의 공간으로, 차량에 대한 관리와 전기차 충전, 취미 생활 등 공간 활용의 무궁무진한 가능성을 살리기 위해 경사지붕 공간을 그대로 개방하여 구성했다.

주방과 다이닝 공간

 

주방에서 바라본 다이닝 공간과 거실

 

주방&다이닝 공간과 아이들이 뛰어놀 수 있는 계단

 

주방&다이닝 공간과 아이들이 뛰어놀 수 있는 계단

 

프로그램 다이어그램

① 차고 ② 현관 ③ 욕실 ④ 게스트룸 ⑤ 화장실 ⑥ 거실 ⑦ 주방&다이닝룸 ⑧ 방 ⑨ 다용도실
⑩ 화장실&욕실 ⑪ 안방 ⑫ 드레스룸 ⑬서재 ⑭ 테라스 ⑮ 가족실 ⑯ 자녀방1 ⑰ 자녀방2 ⑱ 화장실&욕실


내부는 1층과 2층 프로그램 구성과 배치를 통해 아이들이 마음껏 뛰어놀 수 있는 계단을 계획했고, 건축주 부부가 아이들과 항상 소통할 수 있도록 주방을 열어두었다. 주 생활공간이자 1층의 핵심 공간인 주방은 거실과 복도, 운동실, 다용도실, 식당, 마당까지 한눈에 조망이 가능해 생활패턴에 따라 여러 공간에서 활동이 이루어지더라도 자녀들의 활동을 확인할 수 있다.

자녀 방의 경우 설계를 시작할 당시에는 방 사이의 벽체를 개방하여 아이들이 순환하면서 놀 수 있는 공간으로 계획하였으나, 연면적 조정으로 방의 가구 배치가 원활히 되지 않아 중간벽체는 비내력벽으로 남기고, 추후 벽을 터서 큰 방으로 구성할 수 있도록 가변적인 공간구성이 가능하게 변경하였다.


자녀방과 가족실이 있는 2층 복도

 

자녀방

 

가족실

 

가족실


2층 가족실은 안방과 자녀 방의 중간공간으로, 온 가족이 함께 모여 있을 수 있는 공간이다. 동선이 밀집되는 곳에 배치해 가족 간 커뮤니케이션이 보다 잘 이루어지도록 설계했다. 더불어 테라스를 함께 배치하고, 지붕에 따라 높은 천정고를 설정해 보다 개방감 있는 공간으로 만들었다.

다양한 방향과 형태로 조합된 지붕

 



또 하나 포인트로 잡은 것은 지붕이다. 12개가 넘는 시안을 거쳐 결정된 지붕 형태의 조합으로 흔하게 볼 수 없는 외부 파사드를 구성했고, 내부에서도 지붕의 높이와 형태적 변화를 그대로 느낄 수 있도록 천정면을 구성하여 목조주택만이 가질 수 있는 지붕의 장점을 살렸다. 더불어 부부가 구조형식으로 선택한 경량목구조와 선호하는 세라믹사이딩 외장재의 특성에 맞도록 평면과 입면 디자인을 진행하였다.

 

 

 

 

 

 

 

 

 

① 차고 ② 현관 ③ 거실 ④ 게스트룸 ⑤ 화장실 ⑥ 주방&다이닝룸 ⑦ 다용도실 ⑧ 방

① 가족실 ② 자녀방1 ③ 자녀방2 ④ 화장실&욕실 ⑤ 서재 ⑥ 테라스 ⑦ 화장실 ⑧ 안방 ⑨ 드레스룸


위치: 인천광역시 중구 운남동
용도: 단독주택
규모: 지상2층
대지면적: 357.00㎡
건축면적: 143.89㎡
연면적: 185.99㎡ + 주차장 41.04
건폐율: 40.31%
용적률: 52.10%
구조: 경량목구조
주차대수: 1대
사진: 김용수
시공: 건축주 직영
설계: 라움 건축사사무소